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ogo

  • P-ISSN2466-2542
  • KCI

Impact Factor

2018 - 2022논문 발행년도

방문자 수

조회수

다운로드 수

전체 논문 목록
browse articles 바로가기

최신 논문

53권 2호

16개 논문이 있습니다.

초록보기
초록

지식과 정보에 대한 접근은 보편적 인권이다. 그러나 2013년 6월 27일 마라케시 조약이 채택된 후에도 대다수 국가에서 시각장애인을 포함한 독서장애인이 접근 가능한 자료는 표준 인쇄물의 1-7%에 불과하고 도서관서비스도 매우 취약하여 도서 기근이 계속되고 있다. 이러한 심각한 격차 및 불평등에 주목한 본 연구는 주요 선진국에서 민간단체가 장애인서비스를 주도하는 미국 Learning Ally와 Bookshare, 영국 RNIB, 프랑스 BNFA, 일본 SAPI를 분석하였다. 주요 내용은 모태와 발전, 법적 근거와 주요 정책, 도서관과의 관계, 회원제도, 서비스 체계와 내용, 대체자료의 개발과 확보, 서비스 제공 실적 등이다. 그리고 도출된 시사점과 마라케시 조약을 기반으로 국내 도서관 장애인서비스 강화를 위한 전략적 과제를 제안하였다. 장애인 ‘독서장벽 해소를 위한 법률’ 제정 촉구, 도서관서비스를 제약하는 저작권법 관련 조항 개정, 국립장애인도서관 조직역량 강화, 도서관평가에서 장애인서비스 지표 제고, 광역대표도서관 중심의 도서관 협력시스템 구축과 서비스 확대 등이 시급하다.

Abstract

Access to knowledge and information is a universal human right. However, even after the Marrakesh Treaty was adopted on June 27, 2013, only 1-7% of standard printed materials are accessible to people with reading disabilities, including the visually impaired, and library services are very weak. As a result, the book famine of people with reading disabilities continues. This study, focusing on such severe access gaps and inequalities, analyzes Learning Ally and Bookshare in the US, the Royal National Institute of Blind People (RNIB) in the UK, Bibliothèque Numérique Francophone Accessible (BNFA) in France, and SAPIE in Japan, which are considered private organizations leading library services for the disabled in major developed countries. And based on the derived implications and the Marrakesh Treaty, a strategic plan was proposed to strengthen the services of the disabled in domestic libraries. It is urgent to enact the ‘Act to Resolve Reading Barriers’, amend the provisions related to the Copyright Act that restrict library services, strengthen the organizational capacity of the National Library for the Disabled, raise the service index for the disabled in library evaluation, and establish a library cooperation system centered on regional representative libraries and expand services, etc.

2
조현성(한국문화관광연구원) ; 전영선(건국대학교) ; 김소연(한국문화관광연구원) ; 김태경(대통령 소속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 최재황(경북대학교) pp.25-42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25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남북한 도서관의 교류협력을 위한 방향성과 사업 방안을 제시하는 데 있다. 구체적으로 본 연구는 문헌 조사, 표적 집단 면담(FGI), 전문가 자문의 연구 방법을 통해 도서관 영역의 남북한 교류협력 사업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경색기]-[화해협력]-[남북연합] 단계에서 추진 가능한 남북한 도서관 교류협력의 사업 방안을 구상해 보는 데 있다. 본 연구에서는 교류협력 방안을 남한 도서관에서 준비해야 하는 사업, 남한 도서관과 북한 도서관이 직접 교류협력하는 사업, 남북 도서관 교류협력을 제3국 또는 국제기구와 함께 진행하는 사업의 3범주로 구분하고 이들을 다시 8개의 주요 사업과 33개의 단위과제로 세분화하여 사업 가능 시점과 함께 제안하였다. 결론 및 제언에서는 관종이나 기관의 성격 및 목적에 따른 부문별, 단계별 교류협력의 필요성, 실효성 있는 교류협력을 위한 제도 구축, 도서관계 내의 공감대 형성, 현장 중심의 의제 발굴, 그리고 사서 대상 북한도서관 관련 교육 프로그램의 개발 등을 논의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esent directions and programs for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libraries of South and North Korea. Specifically, it is to present the direction of exchange and cooperation programs in the library area and to present library exchange and cooperation programs that can be promoted in the [tight period], [reconciliation and cooperation period], and [South and North confederation period] through research methods of literature review, Focus Group Interviews (FGI), and expert advice. In this study, exchange and cooperation programs were divided into three projects that should be prepared by South Korean libraries, by direct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South and North Korean libraries, and by conducting with third countries or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long with the conducting program periods, 8 major programs and 33 unit tasks were also proposed. Conclusions and suggestions suggested the need for sector-by-sector, step-by-step exchange and cooperation, establishment of systems to promote effective exchange and cooperation, establishing the formation of consensus within libraries, finding field-oriented agendas, and developing education programs of North Korea libraries for librarians.

3
홍현진(전남대학교) ; 노영희(건국대학교) ; 정영미(동의대학교) ; 이지수(전남대학교) pp.43-71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43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에서는 사서교육훈련의 중장기적 발전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도서관 대내외적 환경변화와 인적자원개발(HRD) 트렌드를 반영한 사서교육훈련의 비전 및 목표를 설계하고자 하였다. 사서교육훈련의 비전 및 목표 설계를 위해 사서교육훈련 필요성, 목표, 사명, 역할 등의 재정립, 사서교육훈련의 비전과 목표 실현을 위한 추진전략 모색 도서관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핵심역량 및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교육운영 가이드라인 개발을 위한 세부추진계획 등을 마련하였다. 먼저, 국내외 선행연구 및 문헌을 분석하였을 때, 미래 사서는 첫째, 창의융합형 인재, 둘째, 소통협력형 인재, 셋째, 선도전문형 인재, 넷째, 공감포용형 인재 등이 포괄된 역량을 갖춘 인재상을 기반으로 교육훈련을 수립해야 할 것으로 파악되었다. 도서관 미래 인재상 및 핵심역량에 따른 교육과정은 다음과 같은 프로세스 모형으로 제시하여야 하며, 창의융합형 인재, 소통협력형 인재, 선도전문형 인재, 공감포용형 인재상별 사서역량을 도출하고, 사서역량에 따른 직무능력을 설정하여 직무능력 향상을 위한 교육과정을 설계하는 방향으로 교육 방향을 설정해야 할 것으로 파악하였다.

Abstract

In this study, the vision and goal of librarian education and training were designed by reflecting the changes in the internal and external environment of the library and the human resource development (HRD) trend in order to prepare a mid- to long-term development plan for librarian education and training. To design the vision and goal of librarian education and training, redefining the necessity, goals, mission, and role of librarian education and training, and seeking strategies to realize the vision and goal of librarian education and training. Core competency and national competency standards (A detailed implementation plan was prepared for the development of NCS) - based educational operation guidelines. First, when analyzing domestic and foreign prior research and literature, the future librarian is a person with competencies that includes first, creative convergence, second, communication and cooperation, third, leading professional, and fourth, empathic and inclusive talent. It was identified that education and training should be established based on The curriculum according to the library’s future talents and core competencies should be presented in the following process model, and the librarian competencies for each type of creative convergence type, communication cooperation type, leading professional type, and empathy and inclusive type should be derived, and It was identified that the education direction should be set in the direction of designing a curriculum for job competency improvement by setting the job competency according to the requirements.

4
곽승진(충남대학교) ; 노영희(건국대학교) ; 장인호(대진대학교) ; 고재민(수원과학대학교) pp.73-94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73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4차 산업혁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도로교통 분야의 특성화를 살려 도서관의 비전 및 핵심가치를 정립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한국도로공사 도서관의 중장기 발전계획 수립을 위한 기초연구로, 한국도로공사 이용자를 대상으로 현재 도서관의 현황 및 만족도, 수요도 조사를 실시하고 이를 기반으로 향후 중장기 발전계획 방향을 제안하고자 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한국도로공사 도서관은 국가 도로교통 대표 전문도서관으로서 관련 자료의 망라적 수집․보존 역할과 더불어 학술 및 연구 활동 지원 도서관으로서 역할로 구성원의 즉각적인 정보 요구에 대응하기 위한 정보서비스 제공해야 한다. 둘째, 체계적인 장서개발 정책 수립이 필요하며, 도로교통 관련 세부 주제별 장서 수집이 필요하다. 셋째, 전반적인 서비스 개발이 필요하여, 한국도로공사 도서관 홈페이지 및 모바일 서비스를 개발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공간 재구성을 통한 공간 개선이 이루어져야 하며, 최신화 기술 도입을 통한 이용 편리성 확대가 필요하다.

Abstract

This study is a basic research for establishing a mid- to long-term development plan for the library of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that can establish the vision and core values of the library and continuously grow by taking advantage of the specialization of the road transportation field in preparation for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post-corona era. The current state, satisfaction, and demand of the library were conducted for users of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and based on this, a mid- to long-term development plan was proposed. As a result of the research, first, the library of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should provide information services to respond to the immediate information needs of its members as a library that supports academic and research activities as well as the comprehensive collection and preservation of related materials as a national road transportation representative library. Second,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systematic collection development policy, and it is necessary to collect collections by detailed themes related to road traffic. Third, overall service development is necessary, and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library homepage and mobile service should be developed. Lastly, space improvement must be made through space reorganization, and it is necessary to expand the usability through the introduction of the latest technology.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의 목적은 국가과학기술표준분류체계의 소분류 용어를 기계학습 알고리즘을 적용하여 기술키워드 변환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를 위해 본 연구에서는 주제어 추천에 적합한 학습 알고리즘으로 AttentionMeSH를 활용했다. 원천데이터는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이 정제한 2017년부터 2020년까지 4개년 연구현황 파일을 사용하였다. 학습은 과제명, 연구목표, 연구내용, 기대효과와 같이 연구내용을 잘 표현하고 있는 4개 속성을 사용했다. 그 결과 임계치(threshold)가 0.5일 때 MiF 0.6377이라는 결과가 도출됨을 확인하였다. 향후 실제 업무에 기계학습을 활용하고, 기술키워드 확보를 위해서는 용어관리체계 구축과 다양한 속성들의 데이터 확보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transform the sub-categorization terms of the National Science and Technology Standards Classification System into technical keywords by applying a machine learning algorithm. For this purpose, AttentionMeSH was used as a learning algorithm suitable for topic word recommendation. For source data, four-year research status files from 2017 to 2020, refined by the Korea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Planning and Evaluation, were used. For learning, four attributes that well express the research content were used: task name, research goal, research abstract, and expected effect. As a result, it was confirmed that the result of MiF 0.6377 was derived when the threshold was 0.5. In order to utilize machine learning in actual work in the future and to secure technical keywords,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necessary to establish a term management system and secure data of various attributes.

6
최재황(경북대학교) ; 양세라(한국교육학술정보원) pp.117-136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117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1999년 개정(1998년 제정)된 북한도서관법과 2012년 재개정된 북한도서관법을 상호 비교 분석하여 북한도서관의 변화와 특징을 분석하는 데 있다. 본 연구는 2012년에 재개정된 북한도서관법이 이전 1999년 북한도서관법과 비교하여 수정, 삭제, 신설된 조문들은 무엇인지를 신․구조문 대비표 방식을 통해 분석하였다. 1999년 개정된 북한도서관법은 총 5장 45조로 구성된 반면, 2012년 재개정된 북한도서관법은 제2장의 내용이 신설되어, 총 6장 58조로 개편되었다. 주요 변화와 특징은 정보서비스 환경 변화에 따른 전자도서관과 전자출판물 관련 조문들이 신설, 수정되었고, 도서관 직원의 양성과 관련된 조문들이 신설되었다. 결론과 제언에서는 분석된 결과를 토대로 원격 교육을 위한 다양한 학습 콘텐츠의 상호교류, 남북 사서의 정보서비스 협력 체제 구축, 북한도서관 관련 전문 연구인력 양성 등 향후 남북한 도서관 간 교류협력에 있어서 상호 논의 가능한 주제와 분야를 논의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rive implications by comparing and analyzing the North Korean Library Act both in 1999 and in 2012. In this study, the North Korean Library Act revised in 2012 compared to the previous North Korean Library Act in 1999, and the newly revised, deleted, and newly established items were analyzed by old/new phrase contrast method. While the North Korean Library Act revised in 1999 consisted of a total of 5 chapters and 45 articles, the North Korean Library Act revised in 2012 was reorganized into a total of 6 chapters and 58 articles. The main changes and features are the establishment and modification of provisions related to electronic libraries and electronic publications in accordance with changes in the information service environment, and new provisions related to training of library staff. Based on the analyzed results, the topics and fields that can be discussed in the future, such as mutual exchange of various learning contents for remote education, establishment of an information service cooperation system between South and North libraries, and training specialists on North Korean libraries.

7
이연옥(부산대학교) ; 장덕현(부산대학교) ; 이승민(부산대학교) pp.137-163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137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는 다문화가정의 자녀교육문제를 중심으로 정보요구의 세부 내용을 고찰하여 이를 지원하는 공공도서관프로그램을 개발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였다. 이를 위해 다문화가정 학부모를 대상으로 심층면담을 통해 자녀교육 관련 경험 및 요구에 대한 자료를 수집하였다. 연구결과, 다문화가정의 자녀교육 관련 요구는 1) 한국 학교의 교육체계 및 상황에 대한 이해 부족, 2) 자녀의 언어 및 학습에 대한 요구, 3) 자녀의 이중언어교육 관련 요구, 4) 학부모 역할 수행을 위한 교육정보, 5) 자녀에 대한 편견과 차별 우려, 6) 도서관에 대한 인식과 경험 지원이라는 6가지 유형으로 확인되었다. 이를 바탕으로 다문화가정 자녀의 교육지원을 위한 도서관프로그램과 운영방안을 1) 자녀교육을 위한 부모 역할, 2) 자녀의 학습, 3) 자녀의 언어교육, 4) 다문화이해교육, 5) 도서관이용교육과 안내 영역을 중심으로 제안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the public library programs that support the needs of multicultural families by examining the details of their information needs, focusing on the children’s education issues of multicultural families. For this purpose, the data on experiences and needs related to the education of multicultural families’ children were collected through in-depth interviews with married immigrant women. The study found the following six types of children’s education-related needs of multicultural families: 1) Lack of understanding about the educational system and situation of Korean schools, 2) Their children’s needs for language and learning 3) Their children’s Bilingual education 4) Educational information for the role of parents, 5) Prejudice and discrimination against their children at school 6) Supporting library awareness and experience of mulitcultural families. Based on these needs, the following programs were suggested: 1) Parent role program for children’s education, 2) Children’s learning program, 3) Children’s language education program, 4) Multicultural understanding education, 5) Library user education and guidance.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의 목적은 지난 2003년부터 2021년까지 국내에서 진행된 ‘한 책, 한 도시’ 지역사회 독서운동의 현황을 정리하고, 특별히 책의 선정과 관련된 경향을 기록하는 것이다. 이 연구를 위해 국내 1,170개 공공도서관 및 지자체의 홈페이지, 주요한 독서 및 문화관련 기관, 단체의 홈페이지, 지자체와 도서관의 보도자료 및 신문기사 등을 내용분석 및 문헌조사를 시행하였다. 또한, 국립중앙도서관 및 국립어린이청소년 도서관의 온라인목록을 검색하여, 2021년 기준 지자체 시행 57개 ‘한 책’ 프로그램 및 그동안 ‘한 책’ 프로그램들에서 선정된 책 729종 1,119권의 특성을 확인하였다. 지자체 시행 57개 ‘한 책’ 프로그램과 이들이 2003년부터 2021년 사이 선정한 책들의 분석은 점점 더 많은 ‘한 책’ 프로그램에서 연령별 책의 분산 선정, 책들 간 주제적 연관성 결여, 청소년수준 책, 신간 및 대중적 화제작 문학책의 선호 등 경향을 보여주었다. 이러한 책의 선정 경향은 한 권의 책을 중심으로 한 집중성 결여를 초래하지만, 동시에 다양한 연령층의 지역주민에 대한 가시성 증대 및 관심계층의 확산이라는 긍정적 효과도 기대되었다. 향후 개별 ‘한 책’ 프로그램의 책 선정의 과정, 목표와의 부합성 등에 대한 보다 심층적 분석과 설명이 필요하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document the current state of ‘One Book, One City’ community reading campaign (Hereafter called ‘One Book’ reading campaign), launched in 2003 in Korea, and the characteristics of the selected books. For this research, the homepages, news and reports of a total of 1,170 public libraries and their local government, and several major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related to reading and culture were analyzed with the research method of content analysis and literature review. Also, online catalogs of the National Library of Korea and the National Library for Children and Young Adults were examined to identify the characteristics of 729 titles and 1,179 volumes of books selected in 57 ‘One Book’ programs, as of 2021. The analysis of 57 ‘One Book’ programs and those selected books shows the selection of more than one books in different age groups in more and more ‘One Book’ programs, lack of consistency in themes of those selected books, and preference for young adult books, new publications and bestselling novels. This trend has weakened individual ‘One Book’ programs’ concentration on one book or one subject, but helped invite a diverse group of people with various interests. More in-depth analysis and explanation of the process of book selection and its appropriateness with the stated goals of ‘One Book’ programs are needed.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는 우리나라 그림책 관련 연구의 동향을 분석하여 연구의 현황과 경향에 대한 이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이를 위해 2021년까지 국내에서 생산된 그림책 관련 학술논문 1,660편을 대상으로 분석하였다. 연구대상 논문을 일일이 확인하고 분석하여 밝혀진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우리나라 그림책 관련 학술 논문은 1990년대 중반부터 본격적으로 나타나기 시작하여 2010년을 전후로 크게 증가하였다. 둘째, 그림책 관련 논문이 가장 많이 게재된 학술지는어린이문학교육연구로 전체의 17.7%가 게재되었다. 셋째, 우리나라 그림책 연구를 주도한 대표적인 연구자는 현은자, 조희숙으로 확인되었다. 넷째, 연구 유형별로는 개인연구 논문이 39%, 공동연구 논문이 61%이다. 다섯째, 연구주제 분석 결과 그림책 내용(분석) 연구(33.4%) 그림책의 효과 연구(29.6%), 그림책에 대한 인식․반응․경험 연구(18.0%)의 순으로 나타났다. 여섯째, 연구방법 분석 결과 실험연구(35.7%), 내용분석(33.7%), 문헌연구(13.3%), 질적연구(9.3%)순으로 나타났다. 분석 결과를 토대로 연구 논문의 생산 경로 다양화, 대학과 현장의 협업 관행 확대, 연구주제의 다양화, 연구방법의 타당성 제고와 다양성 확대 등 4가지 과제를 제안하였다.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vide an understanding of the current status of picture book-related research in Korea. For this purpose, 1,660 picture book-related research papers produced in Korea by 2021 were analyzed. The results revealed through the analysis a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research papers began to appear in the mid-1990s and began to increase significantly around 2010. Second, the journal with the most research papers was 󰡔Journal of Children’s Literature and Education󰡕, accounting for 17.7% of the total. Third, the representative researchers who led the production of the papers are Eun-Ja Hyun and Hea-Sook Jo. Fourth, by research type, individual research papers accounted for 39% and joint research 61%. Fifth, as a result of the analysis of the research topic, the study of the contents (analysis) of picture books (33.4%), the study of the effect of picture books (29.6%), and the study of perception, reaction, and experience of picture books (18.0%) were in order. Sixth, as a result of the research method analysis, experimental studies (35.7%), content analysis (33.7%), literature studies (13.3%), and qualitative studies (9.3%) were in order. Based on the results of the analysis, the researcher suggested diversifying the research production route, expanding the trend of collaboration between universities and the field, diversifying research topics, and enhancing the validity and diversity of research methods.

초록보기
초록

모든 공공도서관은 공비운영, 무료공개, 만인제공을 이념적 지주로 삼는 지방공공재이며 문화기반시설이다. 이러한 정체성은 공공도서관이 서비스 권역 내의 지역주민에게 각종 지식정보, 다양한 프로그램, 커뮤니티 공간 등을 제공하는 동시에 궁극적으로 국가 및 사회의 문화발전에 이바지할 때 정당화된다. 이를 위해서는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법적 기준에 부합하는 개체수를 확충하고, 유능한 전문인력을 배치하며, 접근․이용이 편리한 시설과 공간을 제공해야 한다. 그런데 지역별 공공도서관 상호간에 인프라와 서비스에 격차가 존재하면 주민의 접근․이용에 불평등을 초래하고 이는 정보격차 및 문화복지 격차로 귀결될 수밖에 없다. 이에 본 연구는 충남지역 공공도서관이 생활밀착형 지식정보서비스 기관, 문화향유 및 평생학습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려면 공공도서관의 균형발전 및 역량강화가 선행되어야 한다는 입장에서 시도별 및 충남지역 시군별 입지계수, 핵심 인프라 및 서비스 지표를 이용하여 상대적 격차를 분석하였다. 그 결과를 바탕으로 충남지역의 취약한 시군을 중심으로 공공도서관 격차 요소를 접근성, 핵심 인프라, 서비스로 나누어 격차 해소 방안을 제시하였다.

Abstract

All public libraries are local public goods and cultural infrastructures whose ideological pillars are publicly operated, free, and open to all. This identity is justified when the public library provides various knowledge information, various programs, and community space to local residents within the service area, and ultimately contributes to the cultural development of the nation and society. To this end, the country and local governments must expand the number of individuals that meet legal standards, deploy competent professionals, and provide facilities and spaces that are easy to access and use. However, if there is a gap in infrastructure and services between regional public libraries, it causes inequality in access and use of residents, which inevitably leads to information gap and cultural welfare gap. Therefore, this study was analyzed the relative gap using the location quotient, key infrastructure indicators and service indicators of public libraries of regional government in Korea and basic local government in the Chungnam region from the viewpoint that the balanced development and capacity building of public libraries must precede the establishment of a public library in Chungnam region as a life-friendly knowledge information service institution, culture enjoyment and lifelong learning space. Based on the results, a method to resolve the gap was suggested by dividing the elements of gaps in public libraries into accessibility, core infrastructure, and services.

초록보기
초록

1929년 발생한 광주학생독립운동 관련 연구는 2018년 이후로 연구주제를 다변화하고 있다. 특히 눈에 띄는 것은 광주학생독립운동의 국외 확산 과정에 관련한 연구들이다. 그러나 이들 연구는 사료의 부족, 새로운 방법론의 부재 측면에서 한계를 보인다. 따라서 이 연구는 광주학생독립운동 국외 전파 과정을 문헌정보학에 기반을 둔 정보 전달 과정으로 분석하였다. 이를 위해 첫째, 새로운 중국 신문 사료를 발굴하고, 둘째, 2-모드 네트워크 분석을 실시했다.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중국 신문 16종에서 125건의 중국 신문 사료를 발굴해냈고, 이중 104건이 신규 발굴된 사료이다. 둘째, 선행연구에서 주장된 최초 보도보다 더 앞선 기사가 발굴되었다. 셋째, 중국의 북경․사천․상해․천진․호남 지방에서 서울의 1․2차 확산 시위와 광주의 사건을 중심으로 보도했다. 이 연구는 광주학생독립운동 연구의 확장 및 다변화를 꾀했다는 데에서 의의가 있다.

Abstract

The Studies related to the Gwangju Student Movement which occurred in 1929 have been diversified on research topics since 2018. A number of studies have been conducted on the process of spreading the Gwangju Student Movement abroad. However, those studies show limitations in terms of difficulty in discovering new historical materials and the absence of research methods. Therefore, the researchers have analyzed the process of spreading Gwangju Student Movement abroad as the process of spreading information based on library and information science. The researchers have newly discovered Chinese newspaper records at that times and conducted 2-mode network analysis.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125 Chinese newspaper records were discovered from 16 kinds of newspapers and 104 articles of them were newly discovered; second, the researcher found that there were earlier articles than the first claimed by previous researchers in their studies; third, Newspapers in Beijing, Sacheon, Shanghai, Tianjin, and Honam regions in China mainly reported the first and second joint demonstrations in Seoul and Gwangju. The significance of this study is to expand and diversify the research on the Gwangju Student Movement through network analysis.

12
김선욱(경북대학교) ; 양기덕(경북대학교) ; 이혜경(경북대학교) pp.265-284 https://doi.org/10.16981/kliss.53.2.202206.265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2001년부터 2020년까지 문헌정보학 SSCI 85종 학술지에 게재된 55,442편의 학술논문의 논문제목과 초록을 기반으로 다이나믹토픽모델링을 수행하여, 문헌정보학 분야의 연도별 흐름에 따른 연구 주제 추이를 분석하였다. 그 결과, 10개의 토픽에서 도서관경영(장서개발 및 관리, 도서관평가, 도서관 지식경영, 기획 및 활성화), 정보학(계량정보학, 정보이용행태․이용자연구, 의료정보, 정보시스템), 도서관 서비스(도서관교육․정보리터러시), 도서관체계(도서관 시책 및 정책)에 따른 4개의 대분류를 파악하였다. 연도별 흐름에 따라 정보학 영역의 경우, 계량정보학 연구 주제가 학술지단위에서 논문단위로 변화되고 있었으며, 최근 도서관경영 영역의 경우, 이용자의 의견과 감정에 관련한 연구가 최근 등장하였다. 도서관서비스 연구영역은 20년간 안정적인 연구 주제로 그 양상이 보다 심화되고 견고해졌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리고 최근에는 모바일과 소셜미디어와 관련한 연구가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정보학영역 하위주제로 의료정보와 관련한 연구가 비중 있게 등장해, 문헌정보학의 간학문적인 특징이 잘 나타난 결과라 판단하였다.

Abstract

This study applied dynamic topic modeling on titles and abstracts of 55,442 academic papers in 85 SSCI journals from 2001 to 2020 in order to analyze research topic trend in library and information science. The analysis revealed four major themes of library management, informatics, library service, and library system in 10 major topics. The results also showed subtopics in information science and library management topic areas to change over time, while library service remained stable over 20 years to establish itself as a robust topic. In addition, medical information emerged as a significant sub-topic of informatics, thus exemplifying the interdisciplinary characteristics of library and information science field.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는 코리안 디아스포라 문학이 가지는 이중언어 및 한국어 이외의 현지 언어로 발간된다는 특징에 주목하여 도서관의 자료분류에서 문학류의 언어에 의한 분류현황을 조사하였다. 이를 위하여 이 연구는 국내 대학 및 공공도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디아스포라 문학 자료의 분류기호를 조사하였으며, 조사결과 국내 도서관들은 원작품의 언어에 분류하거나 또는 작가 중심으로 분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KDC의 문학류 분류규정에는 원작품의 언어에 대한 규정은 있지만, 작가에 대한 규정은 없는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국내 도서관들은 동일한 작가의 작품을 언어에 따라 분산하는 것이 아니라 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하여 디아스포라 문학작품을 원작품의 언어가 아니라 작가에 따라 다르게 분류하고 있었다. 따라서 국내 도서관이 가지는 코리안 디아스포라 문학 작품의 분류의 혼란을 해결하기 위하여 이 연구에서는 KDC에 코리안 디아스포라 문학과 한국문학을 포괄하는 ‘한민족 문학’을 810에 분류할 수 있는 별법을 제안하였다. 그러나 이 별법은 코리안 디아스포라 문학에 대한 특별한 요구가 있는 도서관을 위한 시도적 제안이며, 이 별법의 적용을 위해서는 추가의 조사 및 연구가 반드시 필요할 것이다.

Abstract

This study investigated Korean diaspora literature with the bilingual feature, which was published in a local language other than Korean, focusing on literature classification status in domestic library’s materials. As a result of the investigation, domestic universities and public libraries that owned the diaspora literature materials were classifying the original work by the languages or focusing on the author’s work. Nowadays, the Literature classification codes of KDC have on the language of the original work but no code on the author. Nevertheless, domestic libraries were classifying diaspora literature works by the author, not by the language of the original work, so that the same author’s works were gathered in one place. This study proposes an option to classify “Korean national literature” that covers Korean diaspora literature and Korean literature into 810 of KDC to resolve the confusion in the classification of Korean diaspora literature. However, this option is a trial proposal for libraries with special needs for Korean diaspora literature classification, and further investigation and research will be necessary to apply this option.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문헌정보학 프로그램이 있는 정보 대학에서 수여하는 데이터사이언스 학위의 현황을 알아보는 것이다. 데이터 수집의 대상은, 2022년 미국도서관협회의 인가를 받은 문헌정보학 프로그램이 있는 64개의 대학에서 수여하는 데이터사이언스 학위였다. 분석의 대상은 각 대학의 데이터사이언스 학위 과정, 부전공, 세부 전공, 수료증, 취업 후 예상 진로, 취업률 등이었다. 교과 분석을 위해 미국 정보 대학에서 제시한 교과목 명, 교과 설명, 중점 교육 분야를 분석했다. 데이터사이언스를 학위 명으로 개설한 대학은 총 8개 정보 대학의 12개 학위였으며, 학사 학위 5개, 석사 학위 6개, 박사 학위 1개였다. 개설된 교과의 주제는 데이터사이언스 입문, 정보 검색, 데이터마이닝, 데이터베이스, 데이터와 인문학, 머신 러닝, 메타데이터, 연구 방법론, 데이터 분석 및 시각화, 실습/캡스톤, 윤리 및 보안, 이용자, 정책, 큐레이션 및 관리였다. 대부분의 대학은 전통적인 문헌정보학 교과를 개설하지 않고 있었다. 정보 대학이 제시한 졸업 후 예상 취업 진로는 데이터사이언티스트, 데이터 엔지니어, 데이터 분석가 등이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정보학의 관점에서 데이터사이언스 학위 과정, 세부 전공, 수료증 또는 교과 과정 개발 및 개정을 위한 논의에 활용될 수 있는 기초 자료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

Abstract

This preliminary study examined the degree programs in data science at the School of Information in the States. The focus of this study was the data science degrees offered at the School of Information awarded by the 64 Library and Information Science (LIS) programs accredited by the American Library Association (ALA) in 2022. In addition, this study examined the degrees, majors, minors, specialized tracks, and certificates in data science, as well as the potential careers after earning a data science degree. Overall, eight Schools of Information (iSchools) offered 12 data science degrees. Data science courses at the School of Information focus on topics such as introduction to data science, information retrieval, data mining, database, data and humanities, machine learning, metadata, research methods, data analysis and visualization, internship/capstone, ethics and security, user, policy, and curation and management. Most schools did not offer traditional LIS courses. After earning the data science degree in the School of Information, the potential careers included data scientists, data engineers and data analysts. The researcher hopes the findings of this study can be used as a starting point to discuss the directions of data science programs from the perspectives of the information field, specifically the degrees, majors, minors, specialized tracks and certificates in data science.

초록보기
초록

본 연구는 ‘물리학’ 수업에서 교과독서 활동으로 작성된 독후감상문의 교육과정 연계성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교과독서 활동으로 작성한 332편의 물리학 독서감상문을 수집하여 키워드와 키워드들의 연결 관계를 분석하고, STM(Structural Topic Modeling)을 적용하여 토픽을 추출하였다. 분석 결과, 물리학 독서감상문의 주요 키워드는 ‘생각’, ‘내용’, ‘설명’, ‘이론’, ‘사람’, ‘이해’ 등으로 나타났으며, 도출된 키워드의 영향력과 연결 관계를 살펴보기 위해 연결중심성, 매개중심성, 위세중심성을 제시하였다. 토픽모델링 분석 결과, 물리학 교육과정과 관련된 11개 토픽이 추출되었으며, 3과목(물리학Ⅰ, 물리학Ⅱ, 과학사), 6개 영역(힘과 운동, 현대물리, 파동, 열과 에너지, 서양과학사, 과학이란 무엇인가)에서 교육과정 연계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추후 교과 특성을 반영한 교과독서를 보다 체계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근거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Abstract

This study analyzed the relevance of the curriculum by applying topic modeling to book reports written as content area reading activities in the ‘physics’ class. In order to carry out the research, 332 physics book reports were collected to analyze the relevance among keywords and topics were extracted using STM. The result of the analysis showed that the main keywords of the physics book reports were ‘thought’, ‘content’, ‘explain’, ‘theory’, ‘person’, ‘understanding’. To examine the influence and connection relationship of the derived keywords, the study presented degree centrality, between centrality, and eigenvetor centrality. As a result of the topic modeling analysis, eleven topics related to the physics curriculum were extracted, and the curriculum linkage could be drawn in three subjects (Physics I, Physics II, Science History), and six areas (force and motion, modern physics, wave, heat and energy, Western science history, and What is science). The analyzed results can be used as evidence for a more systematic implementation of content area reading activities which reflect the subject characteristics in the future.

초록보기
초록

이 연구에서는 FR 모형과 LRM을 개체, 속성, 관계 측면에서 비교 분석하여 목록 관련 표준 및 개별 시스템에서 LRM을 수용할 수 있도록 LRM 특성과 그 적용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 LRM 특성에 따른 적용방안으로 다음을 제시하였다. 첫째, LRM에서 가족, 단체, 식별자, 전거형접근점, 개념, 대상, 사건, 기관, 규칙의 개체가 삭제되었지만, LRM을 적용하려는 표준과 시스템에서 필요시 하위 개체를 정의하여 개체를 확장해야 한다. 둘째, 링크드데이터를 위해 LRM에서는 속성 요소가 관계로 변경되면서 속성이 많이 감소하였으나, LRM을 수용하려는 표준과 시스템에서는 속성을 세분하여 확장해야 한다. 특히, LRM에서는 유사한 기능을 갖거나 여러 개체에서 반복되는 속성과 자료에 특화된 속성이 포괄적인 일반화된 속성명으로 통합되었기 때문에 표준 및 개별 시스템에서는 보다 구체적이고 세부적인 속성명을 명확하게 제시해야 하며, 속성에 해당하는 어휘인코딩스킴도 개발되어야 한다. 셋째, 관계가 속성에 비해서는 증가되었으나 관계 자체가 추상적이기 때문에, 관계는 세목화 및 다단계 관계를 통해 관계가 확장되어야 한다. 본 연구는 목록 관련 표준 및 시스템에서 LRM을 적용하는 경우 적용방안 모색에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Abstract

This study is to grasp LRM’s feature and applications plan to reflect LRM to cataloging related standards and individual system through comparing and analyzing LRM with the FR model in terms of entities, attributes, and relationships. The application plan is suggested as follows. First, the entity can be extended by defining sub-entities of each entity in the standards and the individual system in order to reflect LRM, even though entities such as families, groups, identifiers, authorized access points, concepts, objects, events, agency and rules have been deleted in LRM. Second, the attribute should be subdivided in the standards and the individual system in order to apply LRM, though many attributes have been changed to relationships for linked data and decreased in LRM. In particular, more specific and detailed property names in the standards and the individual system should be clearly presented, and the vocabulary encoding scheme corresponding to each property should be also developed, since properties with similar functions or repetition in various entities, and material specific properties are generalized and integrated into comprehensive property names. Third, the relationship should be extended through newly declaring the refinement or subtype of the relationship and considering a multi-level relationship, since the relationship itself is general and abstract under increasing the number of relationships in comparing to the property. This study will be practically utilized in cataloging related standards and individual system for applying LRM.

한국도서관·정보학회지